캄보디아 ‘세계유산지역 내 무형문화유산 현황’ 워크숍

유네스코 프놈펜 사무소는 캄보디아 문화예술부와 공동으로 오는 3월 11일부터 13일까지 ‘캄보디아 세계유산 지역 내 무형문화유산의 현황’이라는 주제로 씨엠립에서 워크숍을 개최한다. 캄보디아 앙코르와 씨엠립 보호관리 당국인 압사라(Authority for the Protection and Management of Ankor and the Region of Siem Reap, APSARA),...

투발루의 무형유산 워크숍 보고서: 태평양 지역 실무 가이드

투발루는 지난 2017년 5월 무형문화유산보호협약(이하 협약)에 가입했다. 그 해 7월 투발루 내무및지방발전부는 푸나푸티에서 무형문화유산 워크숍을 기획했다. 이 워크숍의 목적은 투발루의 협약 이행을 위한 역량을 키우기 위해서였다. 이어 10월에는 ‘전략적 계획 2018-2024’를 담은 투발루 국가 문화정책에 관한 논의를 진행했다. 이 같은...

5회 니팔루나/호바트 언어의 날

제 5회 ‘니팔루나(nipaluna)/호바트(Hobart) 언어의 날’ 행사가 오는 3월 30일 호주 태즈매니아주(州) 호바트에 위치한 태즈매니아주 의회 잔디밭에서 개최된다. ‘호바트 언어의 날’은 호바트시와 태즈매니아 내 언어 다양성을 증진시키고자 매년 열리고 있는 행사다. 니팔루나는 태즈매니아 원주민 언어인 팔라와어(Palawa Kani)로 호바트를 뜻한다. 유엔은 올해를...

옛 목축문화 불놓기 승화 ‘제주들불축제’

제주는 1970년대까지만 하더라도 농가마다 보통 2~3마리의 소를 기르며 주 노동력인 소를 이용하여 밭을 경작하고, 수확한 농산물을 밭에서 집으로 또는 시장으로 운반했다. 또 농한기에는 마을마다 양축 농가들이 윤번제로 서로 돌아가며 중산간 초지를 찾아 다니며 방목을 관리하던 풍습이 있었다. 이 때 중산간...

네이버후드 스케치: 거리로 나온 무형유산

싱가포르의 캄퐁글람(Kampong Gelam)은 스탬포드 래플스 경(Sir Stamford Raffles)이 말레이, 아랍, 부기스 공동체의 정착지로 계획했던 역사적 지구다. 1989년 캄퐁글람의 핵심 지역은 싱가포르 도시개발청(Urban Redevelopment Authority)에 의해 보존 대상으로 선정됐다. 지금도 캄퐁글람은 말레이와 무슬림 정체성을 강하게 지니고 있으며, 이곳의 전통적이면서도 현대적인 상점들은...